대야면 지경들서 군산시 첫 모내기
상태바
대야면 지경들서 군산시 첫 모내기
  • 한국인터넷방송
  • 승인 2019.05.02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군산시 첫 모내기가 지난 1일 대야면 지경리 일원 정수영씨(63)의 논 0.8ha에서 실시됐다.

 

정씨가 심은 신품종 '해담벼'는 조기 재배를 목적으로 개발된 품종.

 

해담벼는 밥맛이 좋고 도열병 등에 강한 품종으로, 특별한 기상이변이 없다면 추석 전인 9월 초에는 추수가 가능하다.

 

이날 정귀영 대야면장과 문은철 농업축산과장이 현장을 방문해 정씨를 격려했다.

 

문은철 농업축산과장은 "올해 첫모내기로 풍년을 기원하며 농가의 애로사항청취로 해결해주는 현장행정을 적극 추진하겠다고 했다.

 

한편 군산지역 본격적인 모내기는 525일 전후 한달 동안으로 예상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